본문 바로가기
[포토] 이마트 '국민가격 4차 상품' 냉동삼겹살 8800원 선봬
입력 2019-02-14 14:11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가 14일부터 일주일 동안 ‘국민가격’ 4차 상품으로 초저가 냉동삼겹살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수입산 냉동 삼겹살인 ‘880 대패 삼겹살’ 1kg을 8800원에 전국 이마트 점포에서 판매하고, 6월 30일까지 상반기 내내 동일한 가격에 판매한다. 냉동 대패 삼겹살의 시중 가격은 1kg에 1만1000원~1만2000원 정도로 880 대패 삼겹살은 이에 비해 20%가량 저렴하다.

이마트는 기존 스페인 위주였던 삼겹살 수입 국가를 독일, 벨기에, 덴마크, 미국 등 다변화해 국제 시세에 따라 보다 저렴한 가격에 삼겹살을 대량 매입해 초저가를 실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