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마트 '국민가격 4차 상품' 냉동삼겹살 8800원 선봬

입력 2019-02-14 14:11

제보하기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가 14일부터 일주일 동안 ‘국민가격’ 4차 상품으로 초저가 냉동삼겹살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수입산 냉동 삼겹살인 ‘880 대패 삼겹살’ 1kg을 8800원에 전국 이마트 점포에서 판매하고, 6월 30일까지 상반기 내내 동일한 가격에 판매한다. 냉동 대패 삼겹살의 시중 가격은 1kg에 1만1000원~1만2000원 정도로 880 대패 삼겹살은 이에 비해 20%가량 저렴하다.

이마트는 기존 스페인 위주였던 삼겹살 수입 국가를 독일, 벨기에, 덴마크, 미국 등 다변화해 국제 시세에 따라 보다 저렴한 가격에 삼겹살을 대량 매입해 초저가를 실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동경 누구?…한국, 요르단 2-1로 꺾고 4강 진출
  • 2
    [증시 키워드] 안철수 귀국에 써니전자ㆍ안랩 '관심'…'합병설' 진화 셀트리온 3총사↓
  • 3
    [베스트&워스트] 증시 휩쓴 이낙연 테마…우리들휴브레인 ‘40.94%↑’

기업 최신 뉴스

  • 1
    스타벅스, 21일부터 방탄소년단과 ‘Be the Brightest Stars’ 캠페인 시작
  • 2
    [종합]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에 노태문… 3인 대표이사 유임
  • 3
    한화테크윈, 중동 최대 영상보안 전시회 참가…AI 영상보안 솔루션 선보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