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논란' 김병옥, 리갈하이 하차 "자숙의 시간 가질 것…배우 및 스태프들에 죄송"

입력 2019-02-13 16:01수정 2019-02-13 16:03

제보하기

(출처=더씨엔티)

배우 김병옥이 최근 불거진 음주운전 논란과 관련, 자숙의 의미로 현재 출연 중인 금토드라마 '리갈하이'에서 하차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13일 김병옥 소속사 더씨엔티는 "최근의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잘못을 통감하고 자숙의 시간을 갖고자 JTBC 드라마 '리갈하이'의 하차를 요청하였다"라며 "배우 및 스태프분들 그리고 드라마를 애청해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어 "드라마 하차를 통하여 리갈하이 측에 피해가 가지 않기를 간절히 바란다"라며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깊이 사죄드린다"라고 전했다.

김병옥은 지난 12일 오전 1시쯤 경기 부천시에 위치한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

경찰은 "주차장에서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라는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자택에서 김병옥을 적발했다. 경찰 조사 결과 김병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5%였다.

이번 음주운전 적발로 13일 김병옥, 진구가 출연 예정이던 '한끼줍쇼'도 한주 결방됐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우사다’ 박연수, 이혼녀가 남자를 만날 때…“제일 예뻐요” 칭찬에 감동
  • 2
    보험사에 제공된 보험계약자정보, GA에 공유 못 한다
  • 3
    [증시 키워드] 테마주의 속절없는 추락···남선알미늄ㆍ국일제지↓

사회 최신 뉴스

  • 1
    2019 청룡영화제, 오늘(21일) 개최…'비인두암 투병' 김우빈 시상자로 참석
  • 2
    서울 김장비용 지난해보다 9∼12% 늘었다…배추ㆍ무 등 주요 채소류 가격 상승
  • 3
    강남 테헤란로 자율주행차 달린다…서울시-현대차 MOU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