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외교장관, 2차 북미정상회담 앞두고 12~14일 방북

입력 2019-02-11 20:23

2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팜 빈 민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장관이 12일부터 사흘간 북한을 방문한다.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11일 트위터에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초대로 민 장관이 12∼14일 북한을 공식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항 대변인은 민 장관의 방문 목적 등은 즉각 공개하지 않았으나 방북 기간 북한 지도부와 2차 미·북 정상회담 개최와 관련한 논의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외신 등에 따르면 민 장관은 12일 오전 6시에 하노이 노이바이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에어차이나 CA742편을 이용, 베이징 서두우 공항을 경유해 평양을 찾는다.

민 장관의 이번 방북은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김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2차 회담을 전후해 김 위원장이 베트남을 국빈 방문할 가능성이 점쳐지는 가운데 이뤄졌다.

애초 이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김 위원장의 '집사'격으로 의전 문제를 총괄하는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이 조만간 하노이를 방문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었다.

이에 따라 민 장관은 리 외무상은 물론 김 부장을 만나 김 위원장의 베트남 방문 형식과 구체적인 일정, 숙소 등 세부적인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김 위원장을 예방할 가능성도 있다. 이에 앞서 리 외무상은 지난해 11월 29일부터 4일간 베트남을 공식 방문했다.

당시 리 외무상은 베트남의 개혁·개방 모델인 '도이머이'를 집중 연구하는 한편 김 위원장의 베트남 방문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 외무상은 또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를 예방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자헛멜론티켓', 오퀴즈 천만원이벤트 등장…"피차헛 치즈 토핑 추가 할인 가격은?"
  • 2
    '닥터피엘 나은이 샤워기', 오퀴즈 천만원이벤트 초성퀴즈 등장…"ㅂㅅㅁㄱ ㅈㄹㅇㅅ" 정답은?
  • 3
    ‘셀럽파이브’ 김영희 탈퇴 후 4인 개편…“탈퇴 아닌 명예 졸업” 이유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내일 수도권에 미세먼지 예비저감조치…공공차량 2부제
  • 2
    속보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연천 민통선 남쪽서 발견
  • 3
    김무성 "공수처법 대표 발의한 적 없다…사과 없으면 법적 대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