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정아, 임신 7개월 차 근황…“몸무게 최고치 경신” 통통한 볼 눈길
입력 2019-01-27 16:22

(출처=박정아SNS)

가수 출신 배우 박정아가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26일 박정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운전은 이제 그만. 무거워지는 몸. 핸들에 배 닿을 듯”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임신 7개월 차인 박정아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평소보다 살이 오른 듯한 모습에도 변함없는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박정아는 “몸무게 최고치 경신 중 더 늘어 날 예정”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해당 게시글을 접한 팬들은 “더 젊어진 것 같다”, “살 쩌도 보기 좋다”, “순산하시길 바랍니다!”라며 응원의 말을 전했다.

한편 박정아는 지난 2016년 5월 프로골퍼 전상우와 결혼 후 결혼 2년만인 지난 2018년 9월 임신 소식을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