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며’ 최현상, 산통 체험 후 눈물…이현상에 “내가 더 잘하겠다”

입력 2019-01-24 21:47

제보하기

(출처=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캡처)

최현상이 산통 체험 후 눈물을 흘렸다.

24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출산 체험에 나선 이현상-최현승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현상은 출산을 앞에 두고 자연분만으로 무리하고 싶지 않다고 했지만 최현승은 “자연분만의 장점을 들으니 고민이 된다. 선택하기 어려운 거 같다”라며 고민했다. 최현승과 시부모님은 평소에도 재왕절개를 하겠다는 이현상에게 자연분만을 권유해왔다.

이에 의사는 산통 간접 체험을 제안했고 최현승은 “차라리 내가 낳아주고 싶다. 손 베이거나 그러면 고통을 잘 참는 편이다. 참을성이 있는 편이다”라고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막상 산통 체험에 들어간 최현승은 시작부터 고통스러워했고 시작 5분도 안 되어 눈물까지 흘리며 괴로워했다.

체험을 마친 최현승은 “그냥 제왕절개 날을 잡아 달라”라며 “참으라면 참을 수 있겠는데 이 사람이 아플 거 생각하니 마음이 너무 아프고 미안하다. 진짜 미안하다. 내가 더 잘하겠다”라고 눈물을 흘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2
    '복면가왕' 랍스타는 원더걸스 혜림, 7년째 연애 중…남자친구는 태권도 선수 신민철
  • 3
    강하늘 공식입장, 이태은과 열애설 부인… '신흥무관학교'서 만나 2년 열애? "사실 무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