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진태, 당 대표 출마 선언…“뜨겁게 붙어 보자”
입력 2019-01-23 20:19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23일 당 대표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날 김 의원은 “사회주의로 가는 열차와 주사파 정권을 그대로 두고 보지 않겠다”며 당 대표 선거 출마를 알렸다.

김 의원은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년 남은 국회의원 선거에서 개헌 저지선인 100석을 확보해 헌법을 지키겠다”며 “좌파 정권은 나라를 사회주의로 몰고 가는데, 마음 좋게 포용만 해서 되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대한민국의 우파 정당은 없었다”며 “거리에 나가 계시는 애국시민과 제1야당이 같이 싸워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황교안 전 국무총리와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도 언급했다. 그는 “황교안은 황교안이고 김진태는 김진태”라며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까지 들썩들썩하시는 모양인데 다 나오라”고 밝혔다. 또 “홍준표 전 대표의 출마도 환영하고, 김무성 전 대표도 환영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의원은 “다 나와서 이번 전당대회에서 뜨겁게 한 번 붙어보자”며 ”전당대회 이후에는 계파라는 것 없이 깨끗하게 승복하자"고 덧붙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