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남자친구' 예고…박보검, 송혜교 이별 선언에 오열 '해피엔딩 vs 새드엔딩?'

입력 2019-01-23 16:55

(출처=tvN 방송 캡처)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이 결국 이별을 맞는다.

23일 방송되는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서는 송혜교가 계속되는 난관에 부딪히며 박보검에게 이별을 고한다.

앞서 진혁(박보검 분)의 모친(백지원 분)은 차수현(송혜교 분)에게 환경의 차이를 언급하며 헤어져 줄 것을 부탁한다. 수현은 자신으로 인해 소소한 행복을 누리며 사는 진혁의 가정이 흔들리자 마음속으로 홀로 이별을 준비한다.

그런 사실을 모른 채 힘든 내색 없이 수현과의 사랑을 지켜나가던 진혁은 갑작스러운 결별 통보를 듣고 길거리에 앉아 오열하는 모습으로 눈물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남자친구'는 종영까지 단 2회 만을 남겨두고 있어 두 사람의 진실된 사랑이 해피엔딩으로 끝날지, 새드엔딩으로 마무리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남자친구' 후속으로 유인나, 이동욱 주연의 드라마 '진심이 닿다'가 다음달 6일 첫 방영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승준아버지 오열 "美 육사 보내려 해…가족인데 같이 살아야 하지 않겠나"
  • 2
    삼성화재의 반격, '수수료 고정급' 도입하자… 한달 새 설계사 1000명 유입
  • 3
    '2019 한국시리즈' 예매에 쏠린 관심…예상되는 티켓오픈 날짜는?

사회 최신 뉴스

  • 1
    유니클로 광고 "위안부 조롱 의도 아냐" vs 서경덕 교수 "100% 의도"
  • 2
    버커루 '선미 무스탕' vs 엣지 '김아중 무스탕'…"女 모델 신경전"
  • 3
    [2019 국감] 금태섭 "올해 긴급 출국금지 193명…지난해보다 많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