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최민용X김도균, 자연인들의 만남…이 조합 특별해 “앉아서 멍 때려”

입력 2019-01-16 00:41

제보하기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배우 최민용과 가수 김도균의 만남이 눈길을 끈다.

15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양구군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새 친구로는 배우 최민용이 함께했다.

이날 최민용은 강원도 산장에서 가장 먼저 김도균을 만났다. 최민용이 “불청에서 보니 여행지의 기운을 느끼시는 것 같더라”라고 묻자 김도균은 “그렇다. 그 지역의 자연적 기운을 느낀다”라며 비슷한 성향임을 인정했다.

이에 최민용은 “저도 명상까진 아니어도 그 지역의 느낌을 느껴보고 싶어서 가만히 멍하니 있다”라며 “보통 서서 느끼시냐, 앉아서 느끼시냐”라고 다소 우스꽝스러운 질문을 했다.

그러자 김도균은 “서서는 주위를 감상만 하고 멍은 앉아서 때린다”라며 진지하게 대답한 뒤 최민용과 자리에 앉아 멍을 때려 웃음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390원 민생라면 이어 650원 짜장라면도 등장
  • 2
    부산, 코로나19 확진자 16명…하루 새 11명 급증 “8명 온천교회와 연관 있어”
  • 3
    원희룡 사과, 코로나19 여파 '제주∼대구 항공편' 일시 중단 추진→철회

사회 최신 뉴스

  • 1
    신천지 교회 측, 코로나19 관련 입장 밝혀…"신도들도 피해자" 비난 자제 당부
  • 2
    정부 "전국 유치원, 초중고교 개학 일주일 연기"
  • 3
    '코로나19' 위기 경보 심각 단계, 전국 학교 1주일 개학 연기…국민 청원 10만 동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