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이해선 코웨이 대표 “글로벌 성장 자신”

입력 2019-01-02 17:51

제보하기

▲코웨이 이해선 대표(사진제공=코웨이)

이해선 코웨이 대표가 2일 신년사에서 올해 글로벌 사업이 본격적인 성장 궤도에 오를 것이라는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 대표는 “건강한 성장을 위한 2019년 코웨이의 약속은 ‘깨끗함의 새로운 가치: Coway Trust Re:FUSION’”라며 “깨끗함을 지키기 위해 일의 본질에 진실한 열정을 더할 때, 코웨이의 새로운 혁신이 이루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를 위한 2019년 세부 방향은 신뢰와 혁신의 확장을 이루고, 시대 변화에 선제적으로 움직이며, 글로벌 성장 궤도에 오르는 것”이라고 밝혔다.

코웨이는 올해 설립 30주년을 맞았다.

이 대표는 4차 산업혁명을 활용하는 방안도 강조했다.

그는 “기술 변화만큼 사람들의 가치도 변화하고 있다”며 “인공지능과 결합한 공기청정기, 필터 자동주문 서비스, 스스로 물 습관을 챙기는 정수기는 모두 코웨이의 본질에 시대 변화를 접목한 사례”라고 말했다.

이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특징은 개방성과 연결성”이라며 “2019년에는 아마존 알렉사, 구글 인공지능과의 연결처럼 개방된 글로벌 플랫폼을 강화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기후환경 변화 동향 파악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환경오염에 대한 우려로 환경지향 소비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이라며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이 선택받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글로벌 사업에서의 성장도 자신했다.

그는 “환경문제에 대한 관심이 높은 유럽도 잠재 수요를 끌어올릴 수 있는 시장”이라며 “거대 시장인 미국과 중국부터 동남아시아와 유럽 전역까지, 삶의 질을 드높이는 코웨이의 가치는 세계 널리 뻗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물바다 된 ‘물의 도시’ 베네치아...이탈리아 정부, ‘국가 비상사태’ 선포
  • 2
    안핑거 사망, 가족 측 "펜벤다졸 복용과 무관"…김철민 근황은?
  • 3
    금호에이치티, 이자보상배율 악화일로…돈 벌어 이자도 못내

기업 최신 뉴스

  • 1
    올 상반기 통신업계가 수사기관에 제출한 개인정보 등 자료 316만건.
  • 2
    포스코, 18일부터 5시 퇴근제 운영…근무시간 1시간 앞당겨
  • 3
    2년만에 만난 한일재계…허창수 “정치, 왈가왈부할 일 아냐…미래적 관계 필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