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림청, 강원도 양양 주불 12시 15분께 진화 완료…잔불 정리 중
입력 2019-01-02 12:58

▲김재현 산림청장이 2일 강원도 양양군 서면 송천리 산불현장대책본부를 방문해 산불진화대책을 설명하고 있다.(산림청)
산림청은 지난 1일 오후 4시 12분께 강원도 양양군 서면 송천리에서 발생한 산불에 대해 2일 오후 12시 15분께 주불 진화를 완료하고 잔불 정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산불 진화를 위해 초대형 헬기 3대 등 총 헬기 20대와 공무원 600여 명, 산불진화대 150여 명, 군부대 800여 명 등 1600여 명의 진화인력이 투입됐다. 진화차 15대, 소방차 72대, 기계화시스템 2대 등 장비도 동원됐다.

이번 산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으나 약 20헥타르(ha)의 산림이 소실된 것으로 추정된다.

김재현 청장은 이날 양양군 산불현장방지대책본부를 방문해 진화대원을 격려했다. 김 청장은 “산불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를 계속할 계획”이라면서 “진화작업 중인 인력과 헬기의 안전사고에도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