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진화, 18일 득녀…자연임신으로 출산까지 “산모‧아이 모두 건강”

입력 2018-12-18 18:12

제보하기

▲함소원(왼), 진화 부부(이투데이DB)

배우 함소원(43)이 딸을 출산했다.

18일 오전 함소원‧진화 부부가 3.32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 다소 늦은 나이의 출산이었지만,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함소원의 출산 모습은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함소원은 해당 프로를 통해 임신 사실도 전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함소원은 남편 진화를 만나기 전 냉동 난자를 선택했다고 밝혔지만, 자연임신에 성공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18세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지난해 10월 결혼해 한 아이의 부모가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2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 3
    슈 패소, 원정도박 빚 “3억4000여만 원 갚아라”…원조 요정의 불명예

사회 최신 뉴스

  • 1
    KIA 유망주 박민, 경기 중 안와골절…‘코리아 좀비’ 정찬성도 후유증 “사물 두 개로 보여”
  • 2
    서울 111곳 등 전국 561개교 등교중지…교육부, 에어컨·마스크 지침 완화
  • 3
    조정석 소감, ‘슬의생’ 시즌2가 기다려지는 이유…“열심히 준비해 돌아올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