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 수능 등급컷, "語 4등급 커트라인 107점"…상위 41% 포함
입력 2018-12-04 15:30

(연합뉴스)

2019 수능 등급컷이 공개됐다. 높은 난이도로 악명을 떨친 국어 영역에서는 중위권 수험생들의 각축전이 현실화된 모양새다.

4일 한국교육과정평과원은 2019 수능 등급컷을 확정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국어 영역의 경우 1등급 132점, 2등급 125점, 3등급 117점, 4등급 107점 등이 구분점수로 분석됐다. 수학 가·나형과 영어의 4등급 커트라인은 각각 110·108과 60점으로 나타났다.

특히 2019 수능 등급컷 중에서도 국어 영역은 1~3등급 간 격차가 미세한 것으로 파악됐다. 1등급과 2등급 커트라인 점수 차가 7점, 2등급과 3등급은 8점에 불과하기 때문. 국어영역 만점자가 지난해 0.61%에 비해 크게 떨어진 0.03%를 기록한 것만 봐도 '불수능'이란 말을 실감케 한다.

한편 2019 수능 등급컷 공개에 이어 5일에는 응시자들을 대상으로 개인별 성적 통지표가 배부된다. 이번 수능 응시자는 총 53만 220명이며 재학생이 39만 9910명, 졸업생은 13만 310명으로 집계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