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딤센터, ADHD·우울증 청소년 대상 치유 참가자 모집

입력 2018-12-04 06:00

제보하기

여성가족부는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우울, 불안, 학교부적응 등으로 대인관계에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을 치유하기 위해 '국립중앙청소년디딤센터'(디딤센터) 2019년 상반기 장기 치유과정(1개월·4개월 과정) 참가 청소년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디딤센터는 복권위원회의 복권기금 지원으로 운영된다. 정서‧행동에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이 상담 및 정신의학적 진료, 대안교육, 진로탐색 및 각종 체험활동 등을 통해 학교와 사회에서 안정적으로 적응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겨울방학을 이용한 1개월 과정인 '오름과정(1월 7일~2월 1일)'은 7일까지, 1학기에 기에 운영될 4개월 과정인 '디딤과정(3월 25일~7월 12일)'은 2월 7일까지 접수 받는다.

모집인원은 각 60명,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를 희망하는 만 9세~18세 청소년은 전국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청소년쉼터, 학교, 위(Wee)센터 등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프로그램 참가자 중 돌봄이 취약한 가정(연 40가정)을 대상으로 '패밀리멘토'가 정기적으로 방문해 부모에게 자녀와의 의사소통 방법 등 양육 태도에 대해 조언한다. 또 청소년들이 가정으로 복귀했을 때 가족구성원과 정서적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2012년 개원 이래 디딤센터를 거쳐 간 청소년은 총 5100여 명으로, 최근 5년(2013~2017년)간 조사결과 참가자들의 우울‧불안‧폭력‧강박증 등 위험지수가 평균 20.4% 감소하고 자기만족도‧자아존중감 등 긍정지수는 평균 12.5% 증가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난다.

김성벽 여가부 청소년보호환경과장은 "가족관계나 또래관계 등 가정과 학교, 사회생활에 심각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 위한 디딤센터의 확충과 더불어 앞으로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사후관리를 강화하는 데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관련 뉴스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브라질 vs 대한민국 축구 중계 어디서?…'SBS·웨이브 등'
  • 2
    [증시 키워드] 최대주주 변경에 ‘들썩’···루미마이크로ㆍ흥아해운↑
  • 3
    [특징주] 제주반도체, 이낙연 총선 출마 가능성에 관련주 부각 ‘강세’

사회 최신 뉴스

  • 1
    한다감, 1월 결혼 전 행복한 ‘브라덜 샤워’…송윤아‧김가연‧이본 등 동료들 축하 이어져
  • 2
    김수미, 예비 며느리 서효림에 “실감 안 나”…드라마 ‘모녀’ 진짜 가족으로
  • 3
    KT 5시 핫딜, 에어팟 프로 0원 특가 진행…애플 액세서리도 제공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