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산, 구리 가격 약세로 실적 부진 ‘목표가↓’-현대차증권

입력 2018-11-09 08:51

현대차증권은 9일 풍산이 3분기 실적 부진을 보였다며 목표주가를 ‘4만6000원’에서 ‘3만4000원’으로 하향한다고 밝혔다.

박현욱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풍산의 3분기 별도 영업이익과 연결 영업이익이 각각 219억 원, 114억 원”이라며 “이는 당사 추정치와 시장 예상치를 밑도는 실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실적 부진은 구리 가격 약세에 따른 신동 부문 수익성 부진과 방산 매출 부진 때문”이라며 “4분기 주목할 부분은 방산 매출 회복 여부”라고 강조했다.

3분기 런던금속거래소(LME) 구리 가격은 전 분기 대비 11% 하락했다. 풍산은 구리 가격 하락으로 원재료 매입가격보다 판매가격이 낮아지는 메탈로스(metal loss) 상황에 직면했다. 또한 구리 가격 하락은 해외 신동 자회사들의 실적 부진으로 연결됐다. 4분기는 메탈로스 상황에서 벗어나면서 방산 매출 회복 여부에 따라 전 분기 대비 실적 반등을 예상했다.

박 연구원은 “풍산의 4분기 예상 별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6371억 원, 366억 원”이라며 “현재 주당순자산(P/B)이 금융 위기 이후 가장 낮은 수준으로 밸류에이션 매력을 갖고 있어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빅토리아 한국 입국…목격담 "매우 슬퍼 보여, 짐 잊고 내리기도"
  • 2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해외 출장 이유로 18일 국감 불참
  • 3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증선위, MBN 분식회계 혐의 심의…결론 없이 30일 회의로
  • 2
    증선위, NH투자 ‘해외법인 신용공여’ 과징금 의결…23일 금융위 상정 예상
  • 3
    무디스 "한진인터내셔널 '안정적' 전망 유지…대한항공, 신용도 뒷받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