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S홈쇼핑, 올 3분기 매출 2491억...0.5%↓ “9월 추석 비수기 영향”
입력 2018-11-02 16:06

(GS홈쇼핑)

GS홈쇼핑의 올해 3분기 매출이 추석 연휴 등 비수기 영향으로 주춤한 것으로 나타났다.

GS홈쇼핑은 올해 3분기 취급액이 전년 동기 대비 1.1% 신장한 9572억 원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49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5% 줄었고, 영업이익은 306억 원으로 지난해 3분기에 비해 1.0% 증가했다.

회사 측은 “회계기준(K-IFRS) 변경과 작년보다 빠른 9월 추석 연휴 비수기의 영향으로 매출액이 소폭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채널 별로는 모바일 쇼핑이 4690억 원으로 20.4% 신장했다. 이는 전체 취급액의 49.0%로 비중이다. TV쇼핑은 전년 대비 12.5% 감소한 3796억 원으로 전체 취급액의 39.7%를 차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