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전자, 인공지능 TV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 지원
입력 2018-10-11 10:00

▲LG전자가 LG 인공지능 TV에 구글 인공지능 비서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업데이트 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 인공지능 TV가 구글 인공지능 비서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지원한다.

LG전자는 OLED TV AI 씽큐, 슈퍼 울트라 HD TV AI 씽큐 등 LG 인공지능 TV에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업데이트했다고 11일 밝혔다.

국내에서 구글 어시트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적용한 것은 LG 인공지능 TV가 처음이다.

LG전자는 미국에 출시한 인공지능 TV에 5월 구글 어시스턴트(영어)를 처음 탑재했다. 이후 한국어, 독일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지원 언어 확대에 맞춰 독일, 영국, 프랑스, 스페인, 호주, 캐나다 등에도 확대 적용했다.

사용자는 별도 기기 없이도 LG 인공지능 TV 대화면으로 구글 어시스턴트 주요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시청 중인 방송 프로그램 연관 정보와 콘텐츠 등을 포토, 지도 등 구글 연동 기능을 이용해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LG 인공지능 TV는 자사 인공지능 가전을 포함해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된 스마트기기들도 제어할 수 있다.

예를 들어 TV 매직리모콘 마이크 버튼을 누르고 “블라인드 올려줘” 등을 말하면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된 스마트 블라인드 등이 자동으로 실행된다.

이외에도 구글 어시스턴트와 독자 인공지능 플랫폼 ‘딥씽큐’를 모두 탑재해 TV 기능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경험을 제공한다. 딥씽큐 기반 자연어 음성인식 기능으로 사용자가 매직리모콘 마이크 표시 버튼을 누른 채 명령하면 다양한 콘텐츠 정보도 검색할 수 있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독자 플랫폼뿐만 아니라 구글 어시스턴트를 모두 적용한 LG 인공지능 TV는 다른 인공지능 기기와 달리 TV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