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병은, 아이돌 ‘태사자’ 될 뻔…하정우와는 개그 배틀 하는 사이

입력 2018-09-19 23:58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박병은이 학창 시절 아이돌 제의를 받았다고 밝혔다.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영화 ‘안시성’ 출연 배우 조인성, 박병은, 배성우, 남주혁이 출연해 자를 빛냈다.

이날 박병은은 “학창시절에 아이돌 제의를 받을 정도로 인기 많았다. 태사자의 멤버가 될 뻔했다”라며 “그때는 노래나 춤 이런 게 크게 상관이 없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박병은은 “하정우와 같은 대학 출신이다. 개그 동반자라 서로 개그 점검받는다. 20년 넘게 알았다. 가끔 개그 배틀을 붙는다”라며 “오늘 양치를 깨끗이 했더니 무좀이 싹 나았다, 컴퓨터를 샀더니 밥맛이 좋아졌다, 이런 개그를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승용차 이어 1톤 트럭까지 캠핑카로…성장 가능성 커지는 자동차 튜닝 시장
  • 2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3
    마켓컬리 “확진자 발생 상온1센터 오늘부터 재가동…방역 불가 상품은 폐기”

사회 최신 뉴스

  • 1
    주한미군 2명 코로나19 확진…“27일 미국서 한국 입국, 현재 격리 중”
  • 2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3
    부천 쿠팡 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총 108명…이태원 클럽발 269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