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현희, '제이쓴과 열애' 가족도 안 믿어...“평생 함께하자” 프러포즈 받아
입력 2018-09-17 21:16

(출처=제이쓴SNS)

개그우먼 홍현희가 연인 제이쓴과의 결혼 소감을 밝혔다.

17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의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두 사람은 오는 10월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 소식이 전해지며 먼저 입장을 밝힌 것은 제이쓴이었다. 제이쓴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저 결혼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홍현희와의 사진을 게재했다.

홍현희의 결혼 소감은 이날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서 들을 수 있었다. 홍현희는 “제가 남자친구가 있다는 걸 아무도 믿지 않았다. 소속사 사장님, 부모님도 안 믿었다”라며 “혼전임신 때문은 아니다. 다만 제이쓴과의 열애를 아무도 믿어주지 않아 이런 결과가 나온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홍현희는 “프러포즈는 지난 9월에 받았다. 제이쓴이 ‘즐겁게 오래 사랑할 마음이 있냐’고 물었다. ‘같이 평생을 함께하자’고 프러포즈를 했다”라며 “지금도 방송을 듣고 있을 것 같다. 제이쓴이 1년마다 집 인테리어를 바꿔주겠다고 했다. 아름다운 집에서 잘살아 보도록 하자. 제승아 사랑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홍현희의 예비 신랑 제이쓴은 셀프 인테리어 전문가로, 현재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인테리어디자인과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 등에 출연한 바 있다. 당시 출연했던 개그우먼 김영희가 홍현희와 제이쓴의 오작교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