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필룩스, 녹십자셀 이뮨셀-엘씨 미국 FDA 희귀의약품 지정 ‘↑’

입력 2018-09-12 10:57

제보하기

필룩스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녹십자셀의 이뮨셀-엘씨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췌장암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은 가운데, 필룩스가 녹십자셀과 이뮨셀-엘씨의 미국 진출에 협력하고 있어서다.

12일 오전 10시 51분 현재 필룩스는 전일 대비 1100원(6.79%) 오른 1만7300원에 거래 중이다.

필룩스는 지난 7월 미국 자회사 리미나투스 파마(이하 리미나투스)가 녹십자셀과 한국 내 합작회사(Joint Venture)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사는 리미나투스가 독점 보유한 카티 치료제(GUCY2C(GCC) directed CAR-T to treat metastatic colorectal cancer)의 한국 및 중국지역 독점 판매권을 갖고 판매허가 취득을 위한 임상 연구 및 제조 등을 전담할 합작회사를 공동 설립할 계획이다.

또한 녹십자셀은 GCC CAR-T의 미국 FDA 임상에서 한국 내 병원을 추가해 글로벌 임상시험을 지원하고, 리미나투스 파마는 현재 진행 중인 면역항암제 ‘이뮨셀-엘씨’의 미국 진출에 협력해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토트넘, 왓포드와 0-0 무승부…손흥민 '또 골 침묵'
  • 2
    내일부터 전세대출 규제 시작…전세사는 1주택자 대출 겨냥
  • 3
    [종합] 삼성 설 연휴 전 인사 마무리 전망…퇴임 대상에 사전 통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파워 인터뷰]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의원 “여성이 아닌 다양성을 위한 법…지배구조 개선의 시작”
  • 2
    코스피200 시총 비중 30% 넘어선 삼성전자…상한제 족쇄 갇히나?
  • 3
    라임 펀드 ‘60% 개방형’…과도한 비중이 부른 ‘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