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이씨, 200억 원 규모 채무보증 결정

입력 2018-09-04 17:48

제보하기

디아이씨는 계열사인 대일기배유한공사가 한국수출입은행으로부터 빌린 200억 원에 대해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4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10.02%에 해당하는 규모이며, 채무보증기간은 2019년 9월 4일까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전국 노래자랑’ 송해 대신 이호섭 MC 진행…감기몸살로 인한 입원 ‘다시 복귀’
  • 2
    ‘컬투’ 정찬우, 공황장애로 방송 중단 2년째…출연 방송도 사라져 ‘복귀 언제쯤?’
  • 3
    ‘복면가왕’ 코리안 핫도그는 버블시스터즈 강현정… ‘아메리칸 핫도그’는 정미애?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안철수 "새해엔 정의·공정 뿌리내려야"
  • 2
    화폐발행잔액 사상 첫 125조 돌파 130조 초읽기, 12월 2.1조 급증
  • 3
    [채권마감] 불버터플라이, 우한 폐렴+외인 매수 vs 2월 입찰부담+개인 매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