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우새’ 예고, 임원희의 짠한 소확행 일상…수영복 상반신 탈의 “제일 멋있다”
입력 2018-08-19 19:27

(사진제공=SBS)

‘짠함의 대명사’ 임원희가 소소하지만 행복한 하루를 보냈다.

19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드라마 ‘기름진 멜로’ 종영 후 오랜만에 맞이한 여유를 만끽하는 임원희의 소확행 하루가 공개된다.

이날 임원희는 무더위를 날려버리기 위해 수영장을 찾았다. 임원희의 상반신 노출을 본 어머니들은 “지금까지 방송 중 가장 멋있게 나왔다”라며 감탄했지만 접영 도전 중 몸과 마음이 따로 움직여 물속 아비규환을 만들어 폭소케 했다.

이어 임원희는 집에 돌아와 어김없이 막걸리를 마시며 애청 프로그램인 ‘인간극장’을 시청했다. 그 모습 자체가 ‘인간극장’의 한 장면을 방불케 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임원희의 꾸밈없는 일상은 ‘2018 아시안 게임’ 중계로 인해 평소보다 조금 늦은 밤 10시 30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방송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