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손담비, 자양동에서 사기당해 “주인이 전셋돈 들고 날라”

입력 2018-08-15 23:20

제보하기

(출처=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사기당한 일화를 전했다.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손담비와 정상훈이 출연해 광진구 자양1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손담비는 “사기를 당해서 자양동에서 산 적이 있다. 자양동에서 집 사기당했다. 뉴스에도 나왔었다”라며 “전세로 들어갔는데 전셋돈을 들고 날랐다. 집주인이 망해서 경매로 넘어갔다”라고 설명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손담비는 “꽤 큰돈이었다. 그때 멘탈을 잘 지키느냐 못 지키느냐의 차이인데 잘 지켰던 거 같다”라며 “돈의 소중함도 알았다. 그래서 기억이 많이 남는 집이다”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전국 노래자랑’ 송해 대신 이호섭 MC 진행…감기몸살로 인한 입원 ‘다시 복귀’
  • 2
    [2020년 설 연휴 TV 특선영화] 26일 지상파·종편 방송 편성표는? 극한직업·성난황소·미성년·내안의 그놈
  • 3
    세뱃돈으로 뭐사지?…고민에 빠진 아이들을 유혹하는 '○○○'

사회 최신 뉴스

  • 1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 청와대 국민청원 30만 돌파…‘우한 폐렴’ 확진자 ‘명지병원’ 격리
  • 2
    송해, 감기몸살로 입원 후 퇴원…‘전국노래자랑’ 복귀는 언제쯤?
  • 3
    MLB 토론토, 1선발 류현진 포함 4인 선발 확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