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쌈디, ‘사임서’는 홍보 아닌 진짜 “대표 자리 내려놓고 음악 활동만”
입력 2018-07-25 19:22

(출처=AOMG)

래퍼 쌈디(사이먼 도미닉)가 AOMG의 대표직에서 물러난다.

25일 오후 6시 사이먼 도미닉은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Me No Jay Park’을 깜짝 발표했다.

신곡 발표에 앞서 쌈디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AOMG 사임서와 신곡 ‘Me No Jay Park’ 발표 일정을 공개했다. 이에 사임서는 신곡을 홍보하는 수단이 아니냐는 의견이 분분했다.

쌈디는 자신이 작사한 ‘Me No Jay Park’을 통해 대표직을 내려놓고자 하는 자신의 입장을 명확히 밝혔다. 가사에는 “일해라 정기석 일해/‘사장님, 대표님' 소리도 징그럽게 들려/지금 사임서를 작성 중 이 노래가 그거”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

한편 쌈디의 사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자 AOMG 측 “발표된 곡 내용대로다”라며 “쌈디는 대표직을 내려놓고 AOMG 아티스트로서 계속 음악 활동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쌈디는 지난 6월 공백 3년 만에 ‘DARKROOM:roommates only’를 발표하고, 약 한 달 만인 25일 오후 6시 신곡 ‘Me No Jay Park’을 발표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