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항공, 인도 델리에 화물기 신규 취항
입력 2018-07-06 16:03

대한항공은 오는 17일부터 인도 델리에 보잉 777F 화물기를 신규 취항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신규취항은 정부의 신남방정책과 인도 시장의 가파른 성장세에 대응하기 위해 이뤄졌다.

신규 투입 화물기는 화·목·토요일 오후 11시 10분 인천에서 출발해 베트남 하노이를 거쳐 다음날 오전 6시 15분 델리에 도착한다. 델리에서 출발하는 화물기는 오스트리아 빈과 이탈리아 밀라노를 거쳐 인천으로 들어온다.

하노이·델리로 가는 화물기에는 전자제품 부자재, 통신설비 부자재 등이 주로 실리고 델리에서 유럽을 거쳐 인천으로 오는 화물기에는 전자제품 완제품, 의류, 가죽제품, 자동차 부품 등이 실린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아시아에서 인도로 들어가는 항공화물 수요가 최근 3년간 연평균 6.5% 증가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이번 델리 취항을 통해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