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국립자연휴양림, 20일(오늘)부터 미결제 및 취소 시설 선착순 예약 신청 '홈페이지 접속 지연'
입력 2018-06-20 09:19   수정 2018-06-20 09:26

(출처=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홈페이지)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를 통해 20일(오늘)부터 국립자연휴양림 미결제 및 취소된 시설의 선착순 예약 신청이 시작된다.

이날 오전 9시부터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누리집에서 미결제 및 취소된 시설을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오전 9시 현재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는 접속자가 폭주하며,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국립자연휴양림 신청은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 가입한 국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결제기간을 꼭 지켜야 시설 이용이 가능하다.

한편 지난해 여름 성수기 추첨결과 약 13만 명이 신청하여, 숙박시설은 변산자연휴양림(전북 부안) 위도항이 173:1, 야영시설은 가리왕산자연휴양림(강원 정선) 데크가 70:1로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