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 자연심신 성공 “이 나이에 임신을 했다”

입력 2018-06-19 23:47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함소원, 진화 부부가 부모가 됐음을 고백했다.

19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진화 부부가 출연해 자연임신이 됐음을 고백해 축하를 받았다.

이날 함소원은 “말하기도 창피한데 이 나이에 임신을 했다”라며 “신혼집 이사하는 동안 아버지 집에 3주간 머물렀는데 그때 됐나 보다”라고 임신 사실을 고백했다.

이어 함소원은 “이사 후에 너무 피곤해서 이사 후유증인 줄 알았는데 테스트기를 해보니 두 줄이 나왔다”라며 “12월 28일이 출산 예정일이다”라고 덧붙였다.

함소원은 지난 방송에서 진화를 만나기 전 난자 15개 정도를 얼려놨음을 밝히며 고령 임신에 대한 걱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하지만 함소원은 43세의 나이도 자연임신에 성공했고 출연진들을 비롯해 시청자로부터 축하를 받았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조국 전 장관 사퇴 첫 주말, 도심서 맞불 집회…“검찰 개혁”vs “문재인 정부 규탄”
  • 2
    여의도 ‘개국본’ 집회, 원래 5시보다 늦게 시작한 이유는?… 자유연대와 ‘완충지대’ 결정
  • 3
    경찰, 주한 미국 대사관저 경계 강화…‘무단 침입’ 대진연 19명 체포

사회 최신 뉴스

  • 1
    토트넘, 왓포드와 1-1 무승부…손흥민 후반전 교체 투입
  • 2
    '4번째 음주운전' 채민서, 사과문 게재 "기사 과장된 부분 있다…피해 보신 분께 죄송"
  • 3
    로또881회당첨번호 '4·18·20·26·27·32'…1등 당첨지역 어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