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VS 스웨덴, 0-1… VAR 통한 페널티킥으로 실점(후반 20분)
입력 2018-06-18 22:31   수정 2018-06-18 22:31

(연합뉴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스웨덴과의 경기에서 후반 20분 비디오판독(VAR)을 통해 페널티지역에서 장현수의 파울이 선언되며 페널티킥에 따른 선제골을 내줬다.

스웨덴의 그란크비스트는 18일(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한국과 스웨덴의 경기에서 후반 20분 페널티킥을 득점으로 연결했다.

한국은 페널티박스 안에서 김민우가 태클로 상대를 넘어뜨렸다. 심판은 VAR을 선언했고 판독 결과 김민우의 태클이 공이 아닌 상대 공격수의 다리를 건 모습이 포착됐다.

결국 키커로 나선 그란크비스트는 침착하게 득점에 성공하며 스웨덴이 1-0으로 한국에 앞서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