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일정 및 생중계 채널은?…'신태용호는 스웨덴전 총력'
입력 2018-06-14 09:17

(출처=대한축구협회(KFA))

'2018 러시아 월드컵'이 오늘(14일·이하 한국시간)부터 7월 16일까지 33일간 대장정에 돌입한다.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이 이날 오후 11시 30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개막식 이후 15일 0시 같은 장소에서 개최국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A조 첫 경기가 펼쳐진다.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 32개국은 4팀씩 8개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르며 각 조 1위와 2위는 16강에 진출, 토너먼트 방식으로 결승전까지 다툰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독일(FIFA랭킹 1위), 멕시코(15위), 스웨덴(24위)과 F조에 배정됐다. 첫 경기는 18일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에서 열리는 스웨덴전이다. 이후 24일 0시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의 포스토프아레나에서 멕시코와 맞붙는다. 신태용호는 27일 오후 11시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독일과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벌인다.

신태용호는 스웨덴전 대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스트리아 사전 전지훈련 캠프인 레오강에서 스웨덴전 대비 '극비 훈련'을 진행한 후 러시아 베이스캠프인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입성한 한국 대표팀은 13일 오후 4시 50분간 팀 공개 훈련을 시행하며 담금질에 나섰다. 스웨덴 대표팀은 오스트리아 레오강에 스파이를 파견해 한국의 전력 분석 과정을 빼가는 등 염탐전을 펼치기도 했다.

신태용 감독은 14일에는 선수들 훈련 강도를 높여 스웨덴에 맞설 비공개 전술 훈련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2018 러시아 월드컵' 경기는 KBS 2TV, MBC, POOQ(푹) TV, SBS, 아프리카TV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