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일 날씨] ‘석가탄신일’ 저녁 수도권부터 전국 빗방울… 낮 최고 25도
입력 2018-05-21 20:29
아침 최저 10도 …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부처님오신날을 하루 앞둔 21일 오후 전북 김제시 금산사에 연등이 줄지어 달려 있다.(연합뉴스)

석가탄신일인 22일 전국은 저녁에 수도권부터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저녁부터 그 다음날 아침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5~40㎜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보다 조금 오른 10∼16도, 낮 최고기온은 20∼25도로 예보됐다.

서울은 최저 16도, 최고 23도로 전망된다. 강원 영동과 경상도는 동풍의 영향으로 기온이 조금 떨어진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다만 23일 오후부터는 중국 고비사막과 몽골, 중국 북부 지역 등에서 발원한 황사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1.0∼2.5m, 서해 먼바다에서 0.5∼2.5m, 동해 먼바다에서 0.5∼2.0m로 인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바람이 강하고 물결이 매우 높겠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유의해야 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