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 스티븐 연, 칸 영화제서 韓 기자단과 인터뷰 불발…‘욱일기 논란’ 부담됐나

입력 2018-05-15 23:50

제보하기

(출처=스티븐연SNS)

영화 ‘버닝’에 출연한 스티븐 연이 한국 기자단과의 공식 인터뷰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

15일(현지시간) 관계자에 따르면 제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영화 ‘버닝’의 배우 스티븐 연이 18일 오전 예정이었던 한국 언론과의 인터뷰에 나서지 않기로 결정했다.

16일 진행되는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와 첫 공식 상영, 17일 진행될 공식 기자회견에는 참석하지만 한국 기자단과의 라운드 인터뷰에는 참석하지 않을 예정이다. 이에 ‘버닝’ 측은 “스티븐 연은 칸 및 국내 공식 프로모션만 진행하는 것으로 되어 있다”라고 전했으나 최근 불거진 ‘욱일기 논란’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측된다.

18일 오전 예정된 한국 기자들과의 라운드 인터뷰에는 이창동 감독과 유아인만 참석한 상태에서 두 타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스티븐 연은 지난 11일 영화감독 조 린치가 어린 시절 욱일기 모양의 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논란에 휘말렸다. 이후 영어로 된 사과문을 게재했지만 바로 삭제해 더 공분을 샀고 추가로 2차 사과문을 게재했으나 논란은 쉬이 사그라지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반달 프린스'는 마리클 리 "…가왕 '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2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3
    미국서 코로나19 환자 12만 명 돌파…사망자도 이틀 만에 2배↑

사회 최신 뉴스

  • 1
    제904회 로또당첨번호조회 ‘1등 8명 당첨’…당첨지역 ‘서울 1곳ㆍ경기 2곳ㆍ경남 2곳 등’
  • 2
    [오늘의 띠별 운세] 60년생 쥐띠: 많은 것을 얻으리니 주식투자도 길하고 새로운 증자도 좋으리라
  • 3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