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욱일기 논란’ 스티븐 연, 2차 사과문에도 팬들 시큰둥…“무지함으로 상처드렸다”

입력 2018-05-13 17:58

제보하기

(출처=스티븐연SNS)

한국계 할리우드 배우 스티븐 연이 ‘욱일기 논란’에 대해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

13일 오후 스티븐 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에 제가 제대로 생각하지 못하고 지인의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어린 시절 사진에 ‘좋아요’를 눌렀다”라며 “저의 무지함으로 사람들에게 상처를 준 것에 대해 정말 죄송하게 생각한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스티븐 연은 “저의 실수, 특히 어떤 방식으로든 가볍게 다루어서는 안 되는 역사의 상징에 대한 부주의가 얼마나 사람들에게 깊게 영향을 미치는지 배우게 되었다”라며 “많은 사람들과 팬분들의 걱정스러운 메시지로 인해 이 문제에 대한 저의 무지함을 깨닫게 되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스티븐 연은 ‘욱일기’ 논란에 이어 더욱 공분을 산 1차 사과문에 대해 “급히 올린 사과문이 더 아픔과 실망을 드렸음을 알게 됐다”라며 “한국계 미국인의 정체성을 가진 사람으로서, 이 문제를 제대로 이해하려고 노력했어야 함에도 그러지 못한 점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라고 거듭 사과했다.

스티븐 연은 “이번 일이 제게는 중요한 배움의 과정이 되었다. 다시는 이런 실수를 저지르지 않을 것을 약속드린다”라며 다시 한번 사과했다.

하지만 스티븐 연의 이어진 사과에도 국내 네티즌의 반응은 싸늘하다. 그의 사과문을 본 네티즌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 걸로 안다. 두 번째라 더 실망이다”, “실망하긴 했지만 뒤늦게라도 실수 인정했으니 더 이상 비난은 안 하겠다. 충분히 반성하길 바란다”라고 냉랭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스티븐 연은 최근 영화감독 조 린치가 어린 시절 욱일기 모양의 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욱일기 논란에 휘말렸다. 이후 영어로 된 사과문을 게재했지만 바로 삭제해 더 공분을 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셀레나 고메즈, 조울증 첫 고백…“미국 최고 정신병원 찾았다”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시 “자가격리 무단 이탈시 재난긴급생활비 원천배제”
  • 2
    국세청,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ㆍ영세사업자 체납처분 유예 실시
  • 3
    헌재 “대입 재외국민 특별전형 부모 해외체류 요건 ‘합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