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두번째 해외 출장은 중국… BYD 등 현지 업체 미팅

입력 2018-05-02 10:49

제보하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복귀 후 두번째 출장지로 중국을 선택했다.

2일 삼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중국 선전으로 출국했다. 이번 중국 출장에는 김기남 삼성전자 사장, 진교영 사장, 강인엽 사장 등 반도체부문 주요 경영진과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등이 동행했다.

삼성 관계자는 "이번 출장에서는 BYD를 비롯한 중국의 글로벌 기업들과 비즈니스 미팅을 가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집행유예 석방 후 첫 지난 3월 22일 유럽·캐나다 출장길에 오른뒤 16일만에 복귀한 바 있다. 이번이 두번째 해외 출장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기업 최신 뉴스

  • 1
    "밥 먹을 시간도 없다"...소상공인지원센터에 코로나19 자금신청 2만건 넘어
  • 2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 승인 22% 증가…AI 활용 급증
  • 3
    롯데월드타워, 27일부터 외벽에 대구경북ㆍ의료진 응원 메시지 송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