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성그룹 '거북이' 출신 차은성, 트로트가수로 변신…16일 첫 미니앨범 '달도별도' 발표

입력 2018-04-12 14:40

제보하기

(사진제공=하하엔터테인먼트)

혼성그룹 '거북이' 출신의 차은성이 트로트가수로 변신한다.

소속사 하하엔터테인먼트는 12일 "거북이 출신의 가수 차은성이 16일 정오 첫 미니앨범 '달도별도'를 발매하며 솔로 가수로 새롭게 출발한다"며 "많은 분들의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차은성은 거북이 1집 활동 당시 수빈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며 주목받았다.

거북이 탈퇴 이후 트로트가수로 변신한 차은성이 어떤 모습으로 대중과 만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차은성은 미모와 늘씬한 몸매, 실력까지 겸비한 실력자로 16일 정오 첫 미니앨범 '달도별도'를 통해 트로트퀸으로 도전장을 내밀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승용차 이어 1톤 트럭까지 캠핑카로…성장 가능성 커지는 자동차 튜닝 시장
  • 2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3
    마켓컬리 “확진자 발생 상온1센터 오늘부터 재가동…방역 불가 상품은 폐기”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라이프 오브 파이'…소년 '파이'와 벵골호랑이 '리처드'의 황홀한 표류기 - 5월 31일
  • 2
    주한미군 2명 코로나19 확진…“27일 미국서 한국 입국, 현재 격리 중”
  • 3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