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 연봉]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지난해 보수 25억2500만 원 받아

입력 2018-04-02 16:30

조성진<사진> LG전자 부회장이 지난해 보수로 25억2500만 원을 받았다.

2일 LG전자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조 부회장은 급여로 15억9200만 원을. 상여금으로 9억3300만 원을 지급받았다.

LG전자는 “H&A본부 매출이 증가했고 프리미엄 제품력 강화 및 육성사업 성장 가속화를 위한 필요역량 확보 등을 고려해 상여금을 조 부회장에게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정도현 LG전자 사장은 12억5500만 원을 보수로 지급받았다. 이중 급여는 9억4700만 원, 상여금은 3억800만 원을 받았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바디나인 반값대란 리턴즈', 허니스크린 초성퀴즈 등장…"ㄴㅁㅈㅌㄱ" 정답은?
  • 2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3
    제약ㆍ바이오, 적정 투자 시기는 ‘임상 2상’ 단계

기업 최신 뉴스

  • 1
    韓-베트남 경제계 협력 강화 플랫폼 '비즈니스 다이얼로그' 창설
  • 2
    석용찬 화남인더스트리 회장, 국가생산성대상 산업포장 수훈
  • 3
    내년 3억대? 판 커지는 5G 스마트폰 '삼성·애플·화웨이' 진검승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