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 연봉]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지난해 보수 25억2500만 원 받아

입력 2018-04-02 16:30

제보하기

조성진<사진> LG전자 부회장이 지난해 보수로 25억2500만 원을 받았다.

2일 LG전자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조 부회장은 급여로 15억9200만 원을. 상여금으로 9억3300만 원을 지급받았다.

LG전자는 “H&A본부 매출이 증가했고 프리미엄 제품력 강화 및 육성사업 성장 가속화를 위한 필요역량 확보 등을 고려해 상여금을 조 부회장에게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정도현 LG전자 사장은 12억5500만 원을 보수로 지급받았다. 이중 급여는 9억4700만 원, 상여금은 3억800만 원을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장신영 자축, 강경준과 결혼 2주년…행복한 가족사진 '훈훈'
  • 2
    황미나 퇴사, ‘연애의 맛’ 출신 기상캐스터…TV조선과 이별 “더 나은 모습으로…”
  • 3
    청하 모델발탁, 청순 女가수 계보 잇는다…2년 연속 스프라이트 얼굴로 '활약'

기업 최신 뉴스

  • 1
    KTㆍSKTㆍLG유플러스, ‘현대HCN 인수전’ 참전…매각대금 6000억원
  • 2
    착한 임대인 운동 “세액공제 기간 늘려야” VS “급한 불 껐다”
  • 3
    공인인증서 폐지 결정에…이통·IT업계 “시장 잡아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