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평양공연' 레드벨벳, 김정은 위원장 만나… 아이린, 김정은과 나란히 단체촬영 [포토]
입력 2018-04-02 09:14

(연합뉴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공연을 마친 우리 예술단 출연진들과 기념촬영을 하며 인사를 전했다.

1일 공동취재단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평양 동평양대극장에서 열린 우리 예술단의 '봄이 온다' 공연을 관람한 뒤 출연진을 만나 인사했다. 이 자리에서 김정은 위원장은 "내가 레드벨벳을 보러 올지 관심들이 많았는데, 원래 모레(3일 공연) 오려고 했는데 일정을 조정해서 오늘 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정은 위원장은 또 레드벨벳을 비롯한 우리 가수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속 김정은 위원장 양 옆에는 부인 리설주와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이 서 있다.

애초 이날 오후 5시 30분으로 예정됐던 우리 예술단의 평양공연 시각이 북측 요구로 오후 7시 30분으로 바뀌었다가 다시 앞당겨져 오후 6시30분으로 재조정됐다. 이에 김정은 위원장의 참석에 맞춰 시간이 조정된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