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경련 "한미FTA 개정 협상, 불확실성 해소 환영"
입력 2018-03-26 15:35

전국경제인연합회는 26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 협상 원칙에 합의한 것과 관련해 " 불확실성을 해소했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배상근 전경련 전무는 이날 "그간 협상에 각고의 노력을 아끼지 않은 정부 관계자에게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동차 분야에서의 양보 등 일부 분야에서 아쉬운 점이 없진 않다"면서도 "원칙 합의로 통상 마찰에 따른 손실을 방지하고 한·미 간 경제협력이 더욱 공고해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 경제계는 수출, 투자, 고용 등 모든 면에서 양국의 국익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경제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