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토니안·강타, 대구와 남다른 인연…“H.O.T. 대구 팬클럽 가장 열광적”

입력 2018-03-21 23:14

▲토니안-강타(출처=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H.O.T.의 토니안과 강타가 대구와 남다른 인연을 전했다.

2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토니안과 강타가 출연해 규동형제와 함께 대구 대명동에서의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강타와 토니는 대구에 대해 “예전에 H.O.T. 팬클럽이 있을 때 대구가 저희에게 제일 열광적이었다”라며 “최근에 했던 무한도전 ‘토토가’도 대구가 시청률이 가장 높았다고 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강타는 “17년 만에 H.O.T.라고 인사를 했는데 너무 좋았다”라고 당시 소감을 전했고 토니안은 “사실 그날 기억이 없다. 내가 뭘 했는지도 모르겠다. 한 달 준비하고 공연했는데 너무 빨리 지나가서 후유증이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신세경 바람막이 한정판', 오퀴즈 이천만원이벤트 초성퀴즈 등장…"신상 바람막이 ㅇㅁㅇㅎㅇ" 정답은?
  • 2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 3
    헬릭스미스 ”대한약학회 학술대회서 VM202 과학적 원리ㆍ임상3상 결과 발표”

사회 최신 뉴스

  • 1
    포스트 조국…김오수ㆍ봉욱ㆍ하태훈ㆍ전해철 '하마평'
  • 2
    인권위, 16일 언론단체와 언론인권교육협의회 구성ㆍ회의
  • 3
    서울국세청장 "서버 외국에 둔 글로벌 IT기업 과세 가능하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