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휠라, 한국 휠체어 컬링 대표팀에 격려금 5000만원 쏜다…"컬링, 국민스포츠 되도록 지원하겠다"
입력 2018-03-21 17:04

(사진제공=대한장애인컬링협회)

스포츠 브랜드 휠라(FILA)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4위에 오르며 대회 기간 국민에게 감동을 전한 한국 휠체어 컬링 대표팀에게 격려금 5000만 원을 전달한다.

휠라코리아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메달만큼 값진 4위의 성적으로 국민에게 큰 감동을 전달한 한국 휠체어 컬링 대표팀의 선전에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이들의 열정을 응원하려는 취지에서 이 같이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휠라가 지급하는 격려금 5000만 원은 대한 장애인 컬링 협회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휠라는 2012년부터 대한컬링경기연맹과 공식 후원 협약을 체결하며 '휠체어 컬링'과도 오랜 인연을 맺어왔다.

앞서 휠라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값진 은메달을 획득한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에도 1억2000만 원의 포상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휠라 관계자는 "한국 휠체어 컬링 대표팀 선수들이 보여준 드라마 같은 도전 정신은 많은 국민에게 감동을 전해줬으며, 이는 휠라가 추구하는 브랜드 정신에도 부합돼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라며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과 동계패럴림픽을 계기로 컬링이 국민 스포츠로 발돋움하도록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