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전자 물류창고 신축현장 추락사고…5명 사상
입력 2018-03-19 16:29   수정 2018-03-19 19:43

경기 평택에서 진행 중인 삼성전자 물류창고 신축공사 현장에서 추락사고가 발생했다. 1명이 사망하고 4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19일 오후 2시 16분경 평택시 고덕면 삼성전자 물류창고 공사현장에서 고소작업대가 붕괴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시공사는 삼성물산이다.

사고는 하청업체 근로자 5명이 높이 18m, 길이 30m짜리 작업대에 올라 천장에 전기조명과 스프링클러 등을 설치하던 도중에 발생했다. 작업대는 철골조로, 상판을 받치던 5개 기둥 중 1개가 무너진 것으로 전해지고있다.

한편, 경찰은 삼성물산, 하청업체 근로자를 상대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