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檢, 가상화폐 거래소 3곳 압수수색
입력 2018-03-14 16:27

검찰이 횡령 등의 혐의로 가상화폐 거래소들을 압수수색했다.

14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정대정 부장검사)는 지난 12일부터 사흘간 서울 여의도에 있는 가상화폐 거래소 A사를 포함해 3곳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검사와 수사관들을 해당 가상화폐 거래소에 보내 회계 관련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A사 등이 가상화폐 거래 고객 자금을 대표이사나 임원 명의의 계좌로 이체하는 수법으로 빼돌린 정황을 포착하고 압수물을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