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故 전태수 애도 글 게재→돌연 삭제…왜?

입력 2018-01-22 12:57수정 2018-01-22 13:06

제보하기

(출처=조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故 전태수 애도 글을 자신의 SNS에 게재했다가 돌연 삭제해 그 이유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조민아는 故 전태수 사망 소식이 전해진 후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수야. 너무 놀라서 손이 마구 떨린다"며 "아닐 거야. 뭔가 잘못된 거야. 내가 아는 태수 이름이 실검에 걸려있어서 설마. 설마 했는데. 얼굴까지 보고 나니까 믿을 수가 없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전화 자주 못 해서 통화할 때마다 뭐 그리 바쁘냐고. 그래 맞아. 뭐 그리 바쁘다고 한 번 더 통화하고 한 번 더 얼굴 볼걸"라며 "네 선택이니까 뭐라고 안할게. 동갑인데 맨날 동생 대하듯 혼낸다고 그랬는데 그 말이 오늘 많이 아프다. 다 안아주고 더 들어줬어야 됐는데. 거기선 전태수라는 이름으로 태수 하고 싶은 거 다해. 어깨 무겁지 말고 마음 무겁지 말고 이제 편해졌으면 좋겠다. 보고 싶다. 태수야"라고 고인을 애도했다.

그러나 이를 본 네티즌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네티즌들은 "'네 선택이니까 뭐라고 안할게'는 어린아이식 표현 같다", "보여주기식 추모 글 같아", "관심 받으려고 일부러 글 올린 것 아닌가" 등 따가운 눈초리를 보냈다.

조민아는 잇따른 비난에 현재 인스타그램에서 해당 글을 삭제했다.

조민아는 과거 자신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운영을 중단할 당시 지속적으로 악성 댓글에 시달렸고, 급기야 악플러 10명을 고소하기도 했다.

한편 하지원 동생이자 배우 전태수는 우울증 치료 중 21일, 향년 34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하지원은 당초 22일 오전 영화 '맨헌트' 언론시사회와 기자간담회에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모든 스케줄을 취소한 채, 어머니와 함께 상주로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사회 최신 뉴스

  • 1
    '생활의 달인' 전주 비빔국수의 달인, 40년 전통의 특별한 양념장 맛의 비법은 무엇?
  • 2
    '생활의 달인' 꽈배기 찹쌀도넛의 달인, 40년 전통의 특별한 '꽈배기+팥 도넛'에 숨겨진 맛의 비법은?
  • 3
    23번환자 방문 ‘이마트 공덕점’…코로나19 ‘클린존’ 마크 1호 부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