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JS파운데이션 "지난달 영국서 교통사고로 병원서 치료받다 12일 사망"

입력 2018-01-12 16:06

제보하기

(뉴시스)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12일 모친상을 당한 가운데 어머니 장명자 씨가 교통사고를 당한 것은 지난달인 것으로 알려졌다.

SBS스포츠 보도에 따르면 박지성이 운영중인 재단인 JS파운데이션 측 관계자는 "박지성 이사장의 모친이 지난 연말 영국에서 교통사고를 당했으며 이후 런던 현지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12일 끝내 사망했다"고 밝혔다.

대한축구협회 측도 이날 "박지성 본부장이 영국 현지에서 모친상을 당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한편, 박지성 본부장-김민지 전 SBS 아나운서 부부는 지난해 둘째 '만투(태명)' 임신 소식을 전한 바 있어 올해 둘째 출산을 앞두고 이 같은 비보에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지난해 11월 축구협회 임원진 인사 당시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발탁된 박지성 본부장은 영국 런던에서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카니예 웨스트 출마, 2020 美 대선 출마 선언…아내 킴 카다시안 반응은?
  • 2
    이소라 하차, “끝까지 하고 싶었다” 눈물…삭발 헤어에 투병 루머까지 ‘진실은?’
  • 3
    [2020 美대선] 힙합 스타 카니예 웨스트 출마 선언

오피니언 최신 뉴스

  • 1
    [데스크칼럼] 청년세대의 디지털 세력화를 응원한다
  • 2
    [사설] 더 센 징벌과세와 수요억제, 시장은 회의적
  • 3
    [시론] 미·중 갈등의 전장(戰場)으로 떠오른 홍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