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티, 故종현과 얼마나 친했길래…"자신있게 '절친'이라고 말할 수 있다"

입력 2017-12-22 10:58수정 2017-12-22 11:17

(출처=MBC 방송 캡쳐)

자이언티가 故 종현 빈소 조문과 관련해 악플에 시달린 가운데, 자이언티와 종현의 생전 친분이 눈길을 사고 있다.

자이언티는 2015년 故 종현이 발표한 자작곡 '데자-부(Deja-Boo)'에 공동 작곡 및 피처링으로 참여할 만큼,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종현 역시 과거 방송된 MBC FM4U '오늘 아침 정지영입니다'에 출연해 자이언티와의 관계를 언급한 바 있다.

종현은 '절친'을 묻는 질문에 "자이언티 씨는 친하다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는 것 같다"라고 우정을 과시했다.

자이언티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데자-부'가 음원차트에서 1위 한 것을 언급하며 "일로 만난 관계가 아니다. 원래 양복점에서 같은 분에게 옷을 맞춰서 친분이 생겼는데 밥도 먹고 사적으로 만나다 보니 색이 맞았다"고 밝혔다.

한편 자이언티는 22일 자신의 SNS 스토리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에는 자이언티와 네티즌이 나눈 대화 내용이 담겨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자이언티에 "왜 종현 장례식에 안 갔어요?"라고 비난을 했고, 이에 자이언티는 "갔어요. 기자분들 다 빠졌을 때. 나도 인간이라 슬픕니다. 조문을 사진 찍히기 위해 가나요. 슬픕니다"라고 착잡한 심경을 털어놨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빅토리아 한국 입국…목격담 "매우 슬퍼 보여, 짐 잊고 내리기도"
  • 2
    에프엑스 빅토리아, 드라마 촬영 중단 한국行 비행기…설리 빈소 찾는다
  • 3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해외 출장 이유로 18일 국감 불참

사회 최신 뉴스

  • 1
    브라이언이 본 환희 여자친구들 “나는 심플하지만…”
  • 2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3
    후발주자보다 뒤처진 대도서관? 수십억vs수백억 차이나는 이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