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시아나,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항공부문 '1위'
입력 2017-11-15 10:28

▲지난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 시상식에서 아시아나항공 오근녕 경영관리본부장(왼쪽 둘째)과 백수현 한국표준협회장(셋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이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에서 항공부문 1위를 차지했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인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과 기업 지속가능성을 평가한 지수다.

이번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는 국내 50개 업종, 총 197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직거버넌스 △노동 · 환경 △소비자이슈 △공정운영관행 △지역사회 참여와 발전 등의 개별 항목을 평가했다.

그 결과 아시아나항공은 우수한 평가로 ‘항공업종 지속가능성 1위’에 선정, 2010년, 2012년, 2015년, 2016년에 이어 5번째 1위를 달성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아시아나항공 오근녕 경영관리본부장은 “객관적인 평가를 통해 아시아나항공이 ‘항공부문’ 1위에 선정되어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아시아나항공은 향후에도 사회적 발전을 위한 지속가능경영을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아름다운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에너지효율성과 안전을 고려한 친환경 운항 △수도권 매립지 생태공원 조성 활동 △국내·외 교육기부 활동 등 다양하고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전개해오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