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우건설, 1조원 규모 인도 최장 해상교량 수주 유력
입력 2017-11-14 21:26

대우건설이 1조원 규모의 인도 최장 해상교량 건설 공사를 수주할 것으로 보인다.

14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대우건설은 최근 인도 뭄바이대도시개발청이 발주한 뭄바이해상교 2공구 공사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2공구는 전체 3개 공구 중 가장 핵심 구간이다.

대우건설은 인도 현지 타타그룹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번 수주전에 참여했다. 대우·타타 컨소시엄은 본입찰에서 입찰 참여 업체 중 가장 낮은 561억2000만 루피(약 9653억원)의 공사비를 써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뭄바이해상교 프로젝트는 인도의 핵심 국책사업이다. 본토 나바 셰바 지역과 뭄바이섬 남부 세리 지역을 잇는 22㎞짜리 해상 교량으로 완공된 후엔 인도에서 가장 긴 다리가 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