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故박세직 회장 친손녀와 럽스타그램…전지훈련 中 "여보" 애칭 '눈길'

입력 2017-10-10 11:07수정 2017-10-10 11:12

제보하기

▲수영선수 박태환(사진=MBC)

'마린보이' 박태환이 故 박세직 회장의 친손녀이자 무용학도 박 모 씨와 1년째 열애 중이다.

10일 SBS funE에 따르면 박태환은 1년여 전 지인 소개로 만난 박 씨와 열애하고 있으며 SNS에서도 공개적으로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상대방을 의미하는 단어로 계정 주소를 맞추는가 하면 피크닉 등 데이트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박태환은 올 8월 해당 여성과 손을 잡고 빙수를 먹는 사진과 함께 "이 사랑둥이를 어찌할꼬"라는 멘트를 게시했다. 애완견과 한강 피크닉을 즐기는 모습의 사진에는 "이런 게 행복"이라는 글귀를 통해 '무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박태환은 여자친구에게 "말복에 함께 있어 주지 미안하다"며 삼계탕을 선물하고, 해외 전지훈련 중에도 '여보'라는 애칭을 사용하는 등 '사랑꾼'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박태환의 상대 박 씨는 '2017 대한민국 한복 모델 선발대회'에서 입상할 만큼 빼어난 미모를 지닌 것으로 알려졌다. 둘은 체육에 대한 공감대가 잘 맞아 서로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관계를 발전시킨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박 씨의 할아버지는 고(故) 박세직 전 재향군인회장으로 민자당과 신한국당 등에서 14~15대 국회의원을, 1988년 서울올림픽과 2002년 한일월드컵 조직위원장도 맡은 바 있다.

박태환 열애 소식에 네티즌은 "박세직 회장 손녀와 열애 소식 깜짝 놀랐다", "마린보이가 드디어 짝을 만났네 축하애요", "연애도 운동도 승승장구하길"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번 생은 글렀어요"…설 명절에 시댁 가기 싫은 며느리 사연 '온라인 후끈'
  • 2
    카라타 에리카,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 인정…영화에서 만나 불륜까지 ‘충격’
  • 3
    검찰 중간간부 대폭 물갈이…‘청와대 수사’ 이근수 차장검사 기용

사회 최신 뉴스

  • 1
    박은영 아나운서, 결혼 4개월 만에 사의 표명…입사 13년 ‘KBS 떠난다’
  • 2
    [내일날씨] 설 연휴 온화한 날씨…첫날 동해안 눈‧비
  • 3
    이동욱, 이국적인 외모의 비결은 ‘코랴크인’ 유전자…시베리아 민족의 후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