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부화재에 이어 현대해상도 자동차보험료 인하…개인용·업무용 차량 1.5%↓
입력 2017-07-21 09:38

동부화재에 이어 현대해상도 자동차보험료를 인하한다.

현대해상은 다음달 21일 책임개시 계약부터 개인용 및 업무용 차량의 자동차보험료를 각각 1.5% 내린다고 21일 밝혔다.

현대해상은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개선된 만큼 가입고객의 부담 완화를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올해 5월 누계기준 손해율은 77.7%로 전년동기대비 3.9%포인트 개선됐다.

현대해상 관계자는 "최근 교통사고 발생률 감소, 자동차보험 제도개선 효과, 폭설·태풍 등 자연재해 감소 영향으로 손해율이 개선되고 있어 자동차보험료를 인하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보험료 할인 혜택과 더불어 고객 서비스 개선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동부화재 역시 다음달 16일 책임개시 계약부터 자동차보험료를 개인용 0.8%, 업무용 1.3% 각각 인하한다고 밝혔다. 동부화재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올해 5월 누계기준으로 77.5%로 집계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