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말하는 대로’ 안희정, 의외의 예능감…“노잼이란 소문은 NO!” 공유 패러디까지
입력 2017-02-08 14:02

▲‘말하는대로’ 안희정(출처='말하는대로' 영상 캡처)

충남도지사 안희정이 ‘말하는 대로’에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을 뽐냈다.

7일 방송된 JTBC ‘말하는 대로’에는 안희정 충남도지사와 개그맨 김영철, 배우 손병호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안희정 지사는 MC 하하의 “상당히 미남이신데 잘 생긴 것 알고 계시냐”는 질문에 “어릴 때부터 자주 듣던 이야기”라고 답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MC 유희열은 “노잼이라는 소문이 있던데 의외의 예능감이 있으신 것 같다”고 칭찬했고 안희정은 “저는 인간적으로 재미있는 사람”이라며 “대학 시절 MT를 가면 밤새도록 아이들이 제 라이프 스토리를 듣느라 밤새는 줄 몰랐다”고 셀프 자랑을 하는 등 의외의 면모를 보였다.

또한 안희정은 길거리 버스킹 중 최근 화제에 종영했던 드라마 ‘도깨비’ 속 공유를 패러디하며 “비로 올게, 첫눈으로 올게”라는 대사를 날려 시민들을 심쿵하게 했다.

한편 이날 안희정은 in 서울이 아니면 루저가 되어버린 ‘헬조선’과 더불어 ‘메르스 사태’, ‘중앙집권화’, ‘스펙과 경쟁’ 등 한국 사회의 문제점을 꼬집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