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4’ 송민호·앤덥, 마이크로닷 소속 버벌진트·산이팀 ‘블랙넛 탈락 번복’ 디스 “자기들이 X싸놓고”

입력 2015-08-01 13:53

(사진=Mnet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Mnet ‘쇼미더머니4’에서 지코-팔로알토 팀 소속으로 출연하고 있는 송민호와 앤덥이 블랙넛의 탈락을 번복하고 한해를 탈락시킨 마이크로닷 팀을 비난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지코-팔로알토 팀의 송민호·앤덥·자메즈는 산이-버벌진트 팀의 마이크로닷과 블랙넛, 베이식과 팀배틀전을 벌였다.

본격적인 대결을 하기 전에 앤덥은 마이크로닷이 몸담고 있는 버벌진트-산이 팀을 비난했다. 버벌진트-산이 팀이 가사 실수를 한 한해를 합격시키고 블랙넛을 탈락시켰다 결정을 번복한 것을 겨냥한 듯 보였다. 앤덥은 “자기들이 똥 싼 것을 우리보고 치우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송민호는 “우리팀에 엄청난 피해를 줬다”며 “인간성이 드러났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버벌진트와 산이는 단체미션 결과 박자실수를 한 한해를 합격시키고 블랙넛을 탈락시켜 충격을 줬다. 하지만 팀별 디스전을 앞두고서 결정을 번복해 블랙넛을 합격시키며, 팀원들과 상대팀에게 충격을 줬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연천 교통사고, 승용차 3중 충돌로 인근 부대 부사관 4명 사망
  • 2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 3
    ‘동상이몽’ 태진아, 강남-이상화 결혼선물은 ‘3000평 땅’…“스케이트장 지어라”

사회 최신 뉴스

  • 1
    '마약 밀반입' 홍정욱 딸, 불구속 상태로 재판받는다
  • 2
    직장인 84% "입사 후 건강 악화됐다"
  • 3
    직장인 98% "회식 줄어드는 문화 긍정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